종교/해외

백석대신 총회 새부산 노회 2020년 경자년 신년 하례식 가져!

관리자 0 01.03 18:02

e2bf0e6d4bde3a5c756fd790d4266ebc_1578041906_1087.jpg

 

백석대신 2020년 경자년 신년하례회

(ONM뉴스 - 송요엘 기자)​

대한예수교 장로회 백석대신(총회장 유만석 목사) 새부산 노회(노회장 서만석 목사)는 2020년 1월3일 오전 11시 창원에 있는 새샘교회(담임목사 김영욱)에서 신년 하례식을 가졌다.

신년 하례회는 노회원 약 25명이 참석하여 시종 화기애애한 시간을 가졌다.

설교는 증경총회장을 역임한 최병국 목사가 맡았다. 최목사는 고전13:4절에서 '이런 사람이 되고 싶다'는 제목으로 '높아지려는 사람 보다 깊이가 있는 사람이 되라'는 말씀으로 참석한 노회원 모두에게 깊은 은혜를 체험하게 했다.

이날 서만석 노회장은 신년사에서 '백석대신 총회는 백석과 대신측의 통합과 분열을 오가는 진통을 겪었다. 하지만 세속적 논리가 아닌 참된 영성 회복만이 한국 교회와 기독교를 지켜낼 수 있다. 진리를 사수하기 위해서는 어떤 희생도 감수할 각오를 해야 한다'며 하나님을 사랑하는 총회와 은혜 충만한 노회로 거듭날 것임을 밝혔다.

신년하례회는 시종 은혜와 웃음이 떠나지 않았다. 특히 회원들이 전혀 예상치 못했던 경품권 추첨 시간은 자신이 받은 선물을 서로 양보하는 모습도 보였다.

은혜로운 시간은 모든 순서 이후에도 끝나지 않았다. 노회원들은 창원의 철새 도래지로 유명한 주남 저수지를 찾아 교제를 나누며 아쉬움을 남겼다.

어느 노회원은 '이번 새부산의 신년 하례회가 교단의 통합과 분열을 거듭한 상처를 치료하는 것은 물론이며, 백석대신 총회의 새로운 출발이 되기를 간절하게 바란다'고 했다.



기사제보

gccaiger@naver.com 

Comments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